HTML5에서의 시맨틱 웹과 시맨틱 태그(Semantic Web, Semantic tag)

시맨틱 웹이란?

구글에 검색했을때 위키백과에 나오는 내용을 그대로 적어보면 아래와 같다.

시맨틱 웹(Semantic Web)은 '의미론적인 웹'이라는 뜻으로,

현재의 인터넷과 같은 분산환경에서 리소스에 대한 정보와 자원 사이의 관계의미 정보를 기계가 처리할 수 있는 온톨로지 형태로 표현하고,

이를 컴퓨터가 처리하도록 하는 프레임워크이자 기술이다.

웹의 창시자인 팀 버너스리가 1998년 제안했고 현재 W3C에 의해 표준화 작업이 진행 중이다.

쉽게 생각하면 첫 줄만 읽으면 된다.

의미론적인 웹은 말 그대로 컴퓨터가 웹사이트를 단순한 코드의 구성이 아닌 의미를 가진 사이트라는걸 알 수 있게 만드는 것이다.

시맨틱 웹의 이상향은, 인터넷에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컴퓨터가 자동으로 해석해 사용자가 원하는 결과값을 정확히 주는 것이다.

여기까지 읽었을 땐 단순히 검색엔진 성능 향상에만 유용하게 쓰일 것 같지만, 찾아보니 암 치료 증진에도 기여할 수 있고, 석유가스 산업에도 응용될 수 있으며, 이외에도 많은 기업에서 사용할 수도 있다고 한다.(어떻게 이런 결과가 도출된건지는 잘모르겠다ㅋㅋ)

크게 생각 했을때 데이터들을 관리하고 통합하는 것이기 때문에 위와 같은 기대를 하는 것 같다.

HTML5에서의 시맨틱 웹

HTML5 이전까지는 시맨틱 태그라는 것이 없었다.

그 때의 대부분의 태그는 <div>로 감싸져 있었을텐데,

개발자의 입장에서는 코드로 사이트 전체 구조를 한눈에 파악하기 힘들었을 것이고, 검색 엔진은 사이트의 의미를 정확히 파악하지 못해 검색 결과값의 정확도가 떨어졌을 것이다.

그래서 나온 대안이 시맨틱 웹이고, 그에 따라서 HTML5에서 시맨틱 태그(Semantic tag)라는 것이 나온 것이다.

예를 들어 설명하면

기존에는 <div class="header">헤더입니다</div> 이렇게 썼던걸,

<header>헤더입니다</header> 이런식으로 쓰는 것이다.

<div>태그, <header>태그 둘 다 구역을 나눌 때 쓰는 껍데기 태그인데 둘의 차이는 의미를 가지고 있는지의 차이이다.

태그 이름 그대로 헤더부분을 <header>태그로 감싸는 것이다.

위와같이 div를 대체할 수 있는 태그로 header, nav, article, section, aside, footer가 나왔고, 각각 의미에 맞게 사용하면 된다.

위 태그들은 HTML5 이전에 div태그에서 클래스 명으로 많이 쓰던 것들을 토대로 만들었다고 한다.

결론

안써도 겉으로 보이기엔 똑같지만 검색 엔진 최적화(SEO)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검색결과에서 상단을 차지하고 싶다면, 쓰는것을 습관화 하는 것이 좋다.

끝!

2/159

+ Recent posts